여러가지 대장 관련 증후군을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는 기가 막힌 자세를 소개합니다.

양변기, 재래식, 수세식, 푸세식.. 화장실의 또다른 이름은 참으로 다양하다. 화장실 변기는 그냥 변기일 뿐인데. 수십 년 간 “개량” 시기를 거쳐 대부분의 화장실에 ‘양변기’ 가 설치되기에 이르렀지만 (그리고 지금 이 글을 읽고 있는 당신도 양변기를 사용하겠지만) 당신은, 아니 우리는 중요한 것을 놓치고 있었다.

잠시 심호흡을 하고 자신을 들여다보자. 양변기를 쓰는 당신, 아마도 이렇게 앉아 있겠지.... 

Source

... 심지어 마음 속에 (혹은 뱃속에) 어려움이 있을 땐 이렇게도. 그런데, 이 자세가 사실 건강에 가장 좋지 않은 자세라는 것을 알고 있었는지?

Source

양변기를 쓴다면 모두 취하게 되는 (공중화장실을 혼자만 깔끔하게 쓰는 기마형 인간들은 예외로 하자) 이 90도 자세에서는, 대장의 자연스러운 흐름이 방해를 받아서말 그대로 막히게 된다. 결국 물리적 법칙을 거스르는 그 어떤 불필요한 힘을 통해서만 그 ‘운동’을 완성해낼 수 있게 되는 것이다. 그러다보면 최악의 경우, 변비 혹은 과민성 대장 증후군이나 치질, 심지어 대장암까지 초래할 수 있다. 

Source

그러나 35도 자세, 소위 ‘쭈구리 자세’를 선택하면 이야기는 달라진다. 여기서는 모든 것들이 ‘자연스럽게’ 움직일 수 있다. 우리는 그 동안 소중한 것을 버리고, 자신의 대장을 괴롭히는 자세를 취해야 하는 변기 위에서 ‘깔끔하게’ 일을 처리한다고 생각해왔던 것이다. 대체 왜 그랬을까....

Source

그렇다고, 당장 쭈구리 변기(‘화변기’라고도 하더라)로 돌아가겠다며 화장실을 뜯어고칠 수도 없는 일이다. 이도 저도 못하는 당신을 위해 한 가지 멋진 제안을 하자면, 목욕탕 의자를 일을 보는 동안 발받침으로 사용하는 것이다. 이렇게 하면 양변기 위에서도 35도 자세가 가능해진다! 집에 목욕탕 의자가 없다면, 대야 혹은 안 쓰는 상자를 활용해도 좋다. 자, 지금 당장 (스크롤을 멈추고) 시도해보라. 시원함의 격이 다르다!

Source

목욕탕 의자만 있으면, 그동안 변비의 주원인이라고만 생각했던, 화장실에서 신문을 읽는 버릇도 더 이상 문제가 되지 않을 것이다. 대장이 당신에게 감사하는 소리가 들리는가?

Source

그렇다. 중요한 것은 변기의 종류가 아니라, 변기 위에서 취하는 각도인 것이다. 이 엄청난 통찰을 주변 사람들에게 공유해보자. 큰 도움이 되었다는 이야기를 꽤 여러 번 듣게 될지도. 

Comments

다음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