든든한 라이더들 덕분에 새 꿈을 꾸게 된 소녀

꼬마 소녀의 안타까운 사연 하나를 들려드리겠습니다. 모든 비극이 시작됐을 때, 파(FA, 신원 보장을 위한 가명)는 고작 10살이었습니다. 그전까지는 늘 행복했고, 활기차게 뛰노는 소녀였죠.

천만다행으로 파는 더 나은 삶으로 가는 길을 찾아냈습니다. 모두 든든한 바이커, BACA 덕분이죠. 앞으로 다가올 날들은 행복하기만 바랍니다. 

Comments

다음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