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전 중 통화의 위험성을 경고하는 불편한 광고

아빠는 딸과 친구들을 수영장에 데려다주고 집으로 돌아오는 길이었습니다. 휴대폰이 끊임없이 울려댔고, 곧이어 아무도 예상하지 못했던 일이 일어납니다. 

*아이폰에서 재생 시, 한국어 자막이 지원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매일 전 세계에서 셀 수 없이 많은 사람이 교통사고로 사망합니다. 사고의 대부분, 운전 중 한눈을 팔거나 부주의를 범한 순간에 발생합니다. 운전할 때는 휴대폰을 만지지 말고, 주변 상황에 집중해야 합니다. 아예 차를 타면 휴대폰을 무음으로 해두고 잊어버리십시오- 어떤 전화나 메시지도 누군가의, 특히 우리가 가장 사랑하는 이들의 목숨을 위협할 만큼 중요하지 않습니다. 

소스:

YouTube

Comments

다음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