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기사의 꿈을 이뤄준 수녀님의 양심 고백

어느 날, 한 수녀님이 잘생긴 기사가 운전하는 택시를 탔습니다. 택시에서 내리기 전, 그녀가 운전기사에게 던진 양심 선언.

Comments

다음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