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사고 뺑소니 현장을 찍어 범인을 잡아낸 '유튜버'

교통사고가 났을 때, 빼도 박도 못할 증거가 있다면 잘잘못을 가려내기가 한결 수월합니다. 그런데 뺑소니 사건의 경우는 다릅니다. 사고당한 피해자가 정신없는 와중에, 이미 사고 낸 차량은 도주하고 없으므로 증거를 모으기가 대단히 어렵습니다.

 

'RPSTV'는 헬멧에 카메라를 부착한 채 오토바이 주행 영상을 촬영하고 유튜브에 올리는 유튜버입니다. 지난 4일, 여느 때와 다름없이 헬멧을 쓰고 오토바이로 도로를 달리던 그는, 반대편 차선에서 두 승용차의 충돌사고를 목격합니다. 게다가 사고를 낸 차량은 현장에서 일말의 망설임도 없이 줄행랑치는 장면까지 포착합니다.

 

 

Youtube / RPSTV

 

'RPSTV'는 뺑소니 도주 차량을 맹렬히 뒤쫓았습니다.

 

 

Youtube / RPSTV

 

차량 운전자에게 다시 사고 현장으로 돌아가라고 설득하지만, 운전자는 전혀 그럴 생각이 없어 보입니다.

 

 

Youtube / RPSTV

 

오히려 보란 듯이 'RPSTV'의 오토바이를 무시하고 속도를 높여 도망쳤습니다.

 

 

Youtube / RPSTV

 

이 모든 사건의 정황은 'RPSTV'의 카메라에 그대로 담겼습니다. 이후, 그는 차량 번호와 운전자의 얼굴이 고스란히 찍힌 영상을 피해자에게 전달했습니다. 다행히 증거 영상과 경찰의 신속한 대응 덕분에 범인은 무사히 검거됐다고 합니다.

 

만약 'RPSTV'와 같은 영상장비를 갖춘 목격자가 우연히 현장을 지나지 않았더라면, 이 뺑소니 운전자는 검거될 수 있었을까요? 도로 위에서 일어날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블랙박스 설치는 필수입니다.

 

주위의 운전자들에게도 블랙박스의 중요성을 알려주세요!

Comments

다음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