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던 거리 한 가운데에 전시된 '유방' 풍선

지난 3월 26일은, 영국 ‘어머니의 날’이었습니다. 각자 자신의 어머니 혹은 할머니에게 감사의 마음을 표현하는 날이었습니다. 이날,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유명한 광고회사 '마더(Mother)'는 기념일을 축하하고 엄마들을 응원하기 위해 특별한 광고를 기획하였습니다.

 

 

마더는, 런던 쇼디치(Shoreditch) 거리 한복판에 있는 어느 빌딩 옥탑에, 거대한 '유방' 모양의 풍선을 전시했습니다!

 

이 당황스러운 광고에는 아주 뜻깊은 의미가 숨겨져 있었습니다. 마더는 자사의 블로그에, "2017년인 지금도 엄마는 아이에게 공공장소에서 모유 수유를 할 때 죄의식을 느끼고 부끄러워한다는 게 놀랍습니다. 아무 수치심 없이 자랑스럽게 아이를 키울 수 있다는 응원의 메시지를 이 세상의 모든 엄마에게 보내기 위해 이러한 광고를 만들었습니다. "라고 적어서 올렸습니다.

 

빌딩에는 “자유로운 수유(#Freethefeed)”라는 제목의 해시태그들 현판으로 뒤덮여 있었습니다.

 

너무나 '사실적'으로 그려진 유방이라, 다소 당혹스러운 기분이 드는 건 사실입니다. 하지만 동시에, 아주 중요한 문제에 대해서 다시 생각해볼 수 있었던 좋은 공익광고가 아니었나 싶기도 합니다.

 

여러분은 마더의 ‘어머니의 날’ 광고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친구나 가족들에게도 한 번 물어봐 주세요!

Comments

다음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