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유구를 찾지 못해 한참이고 헤매는 여성

초보운전자들에게는, 차에 키를 꽂고 시동을 거는 순간부터 모험입니다. 이때까지 겪어보지 않았던 상황을 많이 마주하게 되죠. 이 때 중요한 건, 당황하지 않고 침착하게 운전 필기와 실기 시험 때 배웠던 걸 하나하나 되새기며 운전하는 겁니다.

 

물론 아래의 경우에는 조금 너무 침착했던 게 아닌가 싶네요.

 

한 여자가 주유소로 차를 몰고 들어옵니다. 여자는 주유하려고 주유통 옆에 차를 세우지만, 이상하게도 계속해서 뱅뱅 같은 자리를 돕니다. 그 황당한 이유는 얼마 뒤에 밝혀진답니다!

 

 

자동차의 주유구가 어디 있는지 헷갈려, 마치 코미디 영화의 한 장면처럼 이리저리 차를 돌려보는 여자! 마지막에 겨우 주유구가 있는 쪽으로 주차해, 무사히 기름을 넣을 수 있었습니다. 대체 운전자가 뭘 하는 건가 답답하다가도, 헤매던 이유를 알고 나면 너무 웃겨서 도무지 소리 내 웃지 않고는 베길 수가 없습니다!

 

이 모든 상황은 주유소 CCTV에 고스란히 녹화되었답니다.

 

영상을 본 한 유튜브 이용자는, "저 여자분은 집 문 열고 나설 때마다 신나실 듯. 모든 게 모험일 테니."라고 말해 더욱 폭소를 자아냈습니다.

 

여러분 주변에도 운전을 갓 시작한 친구가 있나요? 그 친구에게 이 영상을 공유해주세요!

Comments

다음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