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의 직감대로 죽음을 면한 갓난아기

미국 미주리주에 사는 데이비드(David Rawitch)와 조이(Joi) 부부는 행복으로 충만한 삶을 살았다. 이미 슬하에 예쁜 딸을 두고 곧 태어날 둘째를 위해 앤드류(Andrew)라는 이름도 일찌감치 지어둔 터. 그런데 차를 타고 이동하던 어느 날, 조이의 머릿속에 불길한 직감이 번개처럼 내리쳤다. 

Youtube/Titus Rivas

조이는 뱃속의 태아가 이상하다는 걸 감지했으나, 정확히 뭐가 문제인지는 알 수 없었다. 그저 본능적으로 뭔가를 느꼈을 뿐. 남편에게 이야기해봤지만, 그는 별일 아닐 거라며 심각하게 받아들이지 않았다. 하지만 조이는 불안함을 떨치지 못했고, 주치의를 찾아갔다. 의사의 소견도 다를 게 없었다. 지금까지의 정기 검진을 미루어 보아, 태아는 완벽히 건강한 상태라고 했다.

그 뒤 얼마 지나지 않아 산통이 찾아왔고, 조이는 여느 임산부처럼 긴장하며 분만실에 들어가 누웠다. 아기가 혹시라도 잘못됐을까 봐 염려하며 분만에 들어간 조이. 마침내 출산을 마치고 갓난아기를 품에 안은 조이는 이루 말할 수 없는 안도감을 느끼며 숨을 돌렸다. 간단한 검사가 진행됐고, 의사는 조이와 데이비드에게 건강한 남아를 얻었다고 거듭 확인해주었다.  

Youtube/Titus Rivas

출산을 마치곤 한 시간 뒤. 예감이 기우에 지나지 않았다며 한숨 돌릴 무렵, 또다시 불길한 느낌이 조이를 엄습해왔다. 조용히 누워있던 갓난아기를 살펴본 그녀는 아이의 눈이 초점 없이 허공을 응시하고 있음을 알아챘다. 겁에 질린 조이는 곧바로 간호사를 호출했고, 허둥지둥 달려온 간호사는 아기를 보고 충격에 빠졌다.

Youtube/Titus Rivas

신생아의 혈색이 잿빛에 가깝게 변화하고 있었던 것! 급격히 어두워지던 피부는 아예 검게 변해버렸다. 결국 아기는 캑캑대다 호흡을 멈췄고, 이 광경을 지켜보던 간호사와 산모는 공포에 질려 떨기 시작했다. 아기는 곧바로 집중치료실로 옮겨졌고, 의료진은 심폐소생술을 시작했다. 한 번, 두 번, 세 번... 죽어가는 아기를 살리기 위한 의료진의 분투가 몇 시간이고 이어졌다. 조그만 앤드류는 총 14번에 걸친 소생술을 받기에 이르렀다!

조이는 그 즉시 임신 중 느꼈던 그녀의 직감이 맞았음을 깨닫고 비통해했다. "MRI 검사 결과를 확인하니 잘못된 게 바로 보였죠. 휑하니 빈 공간이요. 뇌가 있어야 할 자리에 물이 차 있었어요."

Youtube/Titus Rivas

출산 3일째, 조이에게 불현듯 또 다른 직감이 찾아왔다. 남편 데이비드와 함께 침대에 누워 TV를 보던 중, 놀라운 경험을 한 그녀. "전 아기가 괜찮을 거라는 목소리를 들었어요." 이제 부부는 앤드류를 집으로 데려오기로 마음먹었다. 아이는 정상 호흡 확인을 위한 장치에 영구적으로 연결돼 있어야 하는 상태였다.  

앤드류에 대해 회의적이었던 의료진은 부부에게 오직 두 가능성만이 남았다고 전했다. 영아기를 채 넘기지 못하고 숨을 거두거나, 지적장애인으로 평생을 살게 될 거라는 것. 부부는 가슴 아팠지만, 조이는 두 번째 직감도 맞을 거라 굳게 믿었다. 앤드류는 괜찮아질 거라고, 정상적인 삶을 되찾게 될 거라고 말이다. 그리고 온 가족이 한자리에 모인 추수감사절 저녁 식사 자리에서 믿기 힘든 광경을 보게 됐다. 앤드류가 혼자서 우유병을 들고 우유를 마시고 있었다. 일반적으로 생후 6개월째에나 볼 법한 행동을 고작 3개월 된 아기 앤드류가 하고 있다니! 뇌 손상을 입은 아기치고 엄청난 성과였다.  

Youtube/Titus Rivas

그 뒤로 앤드류의 상태는 눈에 띄게 좋아졌다. 도대체 앤드류의 머릿속에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는지 아무도 몰랐다. 의료진은 이같은 케이스를 본 적이 없었다. 나날이 건강을 회복한 앤드류는 이제 그 어떤 약도 필요 없었다. 생후 6개월에 진행된 MRI 검사에서 부부는 말 그대로 기적을 보았다. 앤드류가 완벽히 정상으로 돌아온 것! 아이의 뇌는 스스로 치유를 마쳤고 빈 공간도 사라졌다. 신경과 전문의조차 설명이 불가한, 전례 없는 경우였다.

Youtube/Titus Rivas

오늘날, 앤드류는 밝은 미래를 꿈꾸며 사는 21세의 건장한 청년이다. 의학을 공부하고 있으며, 앞으로 사람들의 목숨을 구하고 싶다는 당찬 포부를 밝혔다.  

이 기적의 사연을 아래의 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다. 

훈훈한 엔딩으로 막을 내린 멋진 사연이다. 앞으로도 앤드류와 가족에게 행운이 함께하길 바란다!  

소스:

Littlethings

Comments

다음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