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가 괴롭힘당하는 아들에게 꿈을 좇을 수 있는 자신감을 가르치다

아래는 미국의 한 보험업체가 만든 광고입니다. 어린 소년은 탭댄서가 되는 것이 꿈이었죠. 하지만 아버지는 아들을 유도 도장으로 데려갑니다. 왜였을까요? 

아버지의 행동에는 모든 부모를 위한 메시지가 숨어 있습니다. 아들에게 유도를 먼저 배우게 한 것은, 자신감을 키워주려고 했던 거죠. 운동 대신 춤을 택한 스스로의 선택을 지켜갈 수 있는 자신감 말입니다. 아이는 더 이상 남이 나를 어떻게 생각하는지를 걱정하지 않고, 스스로의 꿈을 추구할 수 있게 됐습니다. 그리고 자신이 인생에서 밟는 모든 스텝을 아빠, 엄마가 응원한다는 사실도 깨달았죠. 마지막에, 영상은 말합니다. "꿈을 이루기 위해서는, 먼저 당신에게 맞는 보험을 든다면 큰 도움이 될 것입니다."

Comments

다음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