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귀병에 걸린 7살 소년과 그 가족의 눈물겨운 투쟁기

영국 웨일스에 사는 37살 제임스(James Sellers)는 아들의 상황을 주위에 알려야겠다고 결심했다.

제임스는 쌍둥이 남매 아들 로건(Logan Sellers)과 딸 프란체스카(Francheska Sellers)와 살고 있다. 주변의 다른 가족들처럼 아주 평범한 삶을 살고 있던 제임스네. 쌍둥이가 7살이 되던 해, 갑자기 로건이 한쪽 눈이 가려워서 긁기 시작하기 전까진 말이다.

가족들은 로건의 증상을 대수롭지 않게 넘겼다. 그런데 별안간 아이의 눈알이 쑥 하고 빠져나오는 게 아닌가.

Help Logan fight his Cancer battle

혼비백산한 부모는 병원으로 급히 달려갔다. 의사들은 눈에 있는 악성 종양, 즉 암으로 인해 눈알이 고정되지 못하는 거라 진단했다. 나쁜 소식은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로건은 특히 아이들에게 치명적 희귀암인, 횡문근육종을 앓고 있다는 진단을 받았다. 이 병은 아이의 인생을 순식간에 뒤바꾸어 놓았다. 

Help Logan fight his Cancer battle

제임스의 말에 따르면, 아들은 한밤중에 "땀을 뻘뻘 흘리고, 소리를 지르고, 이유도 없이 울며" 점점 병이 악화되고 있다고 한다.

가끔 인터넷이나 언론에서 우리는 소아 난치병 환자들이 불우한 환경에도 불구하고 천사같은 온화한 성격을 갖고 있다고 그린다. 하지만 사실, 안타깝게도 대다수의 환자들은 그렇지 못하다. 어른도 견디기 어려운, 극심한 두려움과 고통으로 인한 스트레스에 아이들이 어떻겠는가.

암은 로건을 우울한 아이로 바꾸어 놓았다. 식욕도, 친구들과 같이 놀고 싶다는 마음도 들지 않았다. 아이는 스스로 왜 그런 감정이 드는지, 어떻게 해야 할지 몰라 괴로워했다. 그 결과 아빠에게 화를 내고 신경질을 내며 때리기 일쑤였다. 제임스가 해줄 수 있는 일은 많지 않았다. 아들을 최선을 다해 위로해주는 것밖에는.

Help Logan fight his Cancer battle

얼마 뒤, 가족은 미국에서라면 치료가 가능할지도 모른다는 소식을 접했다. 아들을 위해서 가족은 큰 결정을 내렸다. 테네시 주로 이사를 가서 치료를 받기로 한 것. 이사 후, 제임스네는 희망을 가지고 미국에서의 새 삶을 시작하고자 했다. 

그러나 매일 밤 걱정에 잠을 이루지 못했던 제임스.

"지금까진 계획한 대로 어찌어찌 흘러가고 있지만... 매일 저녁, 아이들이 잠들면 저는 고민하기 시작합니다. '치료가 잘 될까? 내 아들, 다시 건강해질 수 있을까? 내가 잠자는 동안 우리 아들이 내 곁을 떠나버리면 어떻게 하지?'라고요."

Help Logan fight his Cancer battle

고통스럽고 무서운 시간을 혼자서 견디는 것만큼 힘겨운 일도 없다. 제임스에게는 응원과 지지가 필요했다. 혼자서는 너무 힘든 싸움이었다. 그러기 위해서는 로건의 상황을 알리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했다. 제임스는 페이스북 페이지를 만들어 아들의 질병과 상황을 사람들과 공유했다. 이사와 치료 비용을 모금하기 위해 모금 페이지도 만들었고, 모금액은 벌서 1,700만 원 이상을 돌파했다. 사람들의 따뜻한 반응은, 지친 로건과 가족들에게 큰 위로가 되었다.

제임스는 힘들어하는 로건의 사진들도 모두 올렸고, 이는 많은 사람들의 가슴을 울렸다. 

여느 부모들처럼 아들을 몹시도 사랑하는 '아빠' 제임스. 그는 아이들이 병마와 싸우는 동안,  아이의 부모도 마찬가지로 병마와 힘겹게 싸우고 있음을 전했다.

"이 암이라는 게, 가족에게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사람들이 알아주었으면 좋겠습니다. 가끔은 저도 어떻게 해야 할지 몰라 헤매지만, 쌍둥이에게 제가 힘들다는 걸 알려주고 싶지 않습니다. 마음을 굳게 먹어야 해요. 로건과 프란체스카는 제 인생의 전부입니다. 아이들의 행복과 건강보다 소중한 건 없습니다. 아이들을 위해서라도 제가 강해져야 돼요."

Help Logan fight his Cancer battle

지금 로건에게 필요한 건 사랑과 관심, 그리고 적절한 치료이다. 완치 후, 로건이 아버지의 깊은 사랑에 크게 보답하는 그 날이 오길 진심으로 바란다. 

제임스네 가족에게 빨리 좋은 소식이 날아들었으면 좋겠네요! 가슴이 뭉클해지는 이 사연을 널리 공유해 주세요.

Comments

다음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