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집 지하실에서 수 세기 전 지하 도시가 발견되다

어떤 사람들은 지하실에 와인병을 보관하기도 하고, 심지어 조부모에게 물려받은 가보를 보관하기도 한다. 하지만 터키에 사는 한 남성은 지하실에서 상상하지도 못했던 도시 전체를 발견하였다. 이 도시는 1963년 카파도키아(Cappadocia)라고도 알려진 터키 네브셰히르주(Nevşehir), 데린쿠유(Derinkuyu )에서 발견되었다. 오래된 집을 수리하던 도중에, 공사 일꾼들이 지하실의 벽을 허물자 한 번도 본 적이 없는 방 하나를 발견했다. 그 안으로 기어들어갔을 때, 모두 말을 잃었다. 방 한 칸이 아닌 한 도시 전체가 나왔던 것이다.

데린쿠유 지하도시는 이 집 지하에서 최초로 발견되었다. 그 이후로, 여덟 단계로 이루어진 도시 전체가 발굴되었다. 대부분의 상층부는 사람들의 거주지였지만, 주거지 뿐 아니라 와인공장, 성당, 그리고 교회도 발견되었다.

Imgur/greyghost714

심지어 애완동물을 키운 흔적도 발견되었다. 주인과 동물이 산소부족으로 죽지 않도록 정교한 환기장치도 설치되어 있다. 고고학자들은 약 2만 명의 사람들이 이 도시에 살았고, 아직 지하도시 전체의 4분의 1정도 밖에 발굴되지 않았을 것이라 추정한다.

전문가들은 카파도키아 안에 이러한 지하도시가 50개 이상 있을 것으로 본다. 데린쿠유는 심지어 인근 지하도시인 카이마클리(Kaymakli)와 8km정도의 지하터널로 연결되어 있다.

데린쿠유 지하도시의 형성에 관한 여러가지 학설 중 하나는 이 지하도시가 오토만제국 아래 박해받던 기독교인의 피난처라는 것이다. 육중한 돌문 몇개를 거쳐서 나타나는 통로가 이 학설을 뒷받침한다.

하지만 다른 학자들은 데린쿠유 지하도시가 오토만제국이 존재하기 훨씬 전인 약 4천년 전 히타이트족(Hittites)에 의해 건설되었다고 주장한다. 

이러한 학술적 토론이 오가는 와중에도, 데린쿠유는 터키의 관광 명소가 되었다. 

이 지하도시의 정확한 기원은 아마도 영원히 밝혀지지 않을지도 모른다. 하지만 이 도시가 고대 사람들의 독창성과 놀라운 기술력이 빚어낸 결과임에는 분명하다. 수백 년 간 숨겨져 있던 이 고대 신화에 나올법한 놀랍고도 신비한 도시에 감명했다면, 이 기사를 공유해보자.

Comments

다음 이야기